구글애드(맨위)


세계금융의 역사 -월스트리트 1편 by 블로그엑스





월 스트리트 (Wall Street)

월 가(Wall Street)는 뉴욕 시의 맨해튼 남부에 위치한 거리이다. 금융기관이 집중하여 고층빌딩이 임립하는데, 이 지구는 식민지 시대에 성벽으로 둘러싸여 있었으므로 월 스트리트라는 이름이 생겼다. 이 거리는 브로드웨이 내리막길(downhill)로부터 금융행정구(Financial District)의 역사중심지를 통과하여 남부거리(South Street)까지 이어진다. 월 스트리트는 뉴욕 증권거래소의 고향이며, 시간이 지남에 따라 월 스트리트는 지리적 주변 지역의 이름이 되었다. 월 스트리트는 환유적(metonymy)으로는 미국의 "영향력있는 금융세력"을 의미하기도 한다.
NYSE, NASDAQ, AMEX, NYMEX, NYBOT 등의 미국의 여러 주요 증권 및 기타 거래소는 지금도 금융행정구(Financial District, Manhattan) 안의 월 스트리트에 본사를 남겨두고 있다. 많은 뉴욕기반의 금용 기관들은 더 이상 월 스트리트에 본사를 두지 않고 맨해튼 미드타운(midtown Manhattan), 시의 외곽 자치구, 롱 아일랜드, 웨스트체스터 카운티(Westchester County), 코네티컷의 페어필드카운티(Fairfield County, Connecticut), 뉴저지 주등에 본사를 두고 있다.
















브로드스트리트와 월스트리트의 교차로에서 바라본 NYSE의 정교한 대리석 외관


목차
월스트리트 1편

월스트리트 2편 '쇠퇴와 재활성화'

월스트리트 3편 '지금의 월스트리트 '

월스트리트 4편 '문화적 영향(Cultural influence)'

역사
1867년 브로드웨이 코너에서 바라본 월스트리트. 왼쪽 건물이 당시의 U.S. Customs House이었는데 지금은 Federal Hall National Memorial이 되었다.거리의 이름은 이 거리가 17세기에 뉴 암스테르담(New Amsterdam)의 북방한계선을 정했다는 사실에 기원한다. 1640년대에는 기초적인 말뚝과 사각나무기둥(plank) 울타리들이 식민지의 토지지구와 주거지구(residences)를 나타내었다.후에, 아프리카 노예를 사용하는 부서의 피터 스튜이베산트(Peter Stuyvesant)는, 서인도회사를 위하여, 더 강한 방책(stockade)의 건설에 있어서 네덜란드인을 이끌었다. 영국인들과의 전쟁이 발발했을 때, 목재와 흙으로 된 강력해진 12 방어벽(foot wall)[6]이 1652년에 말뚝울타리(palisades)로 요새화되어 만들어졌다.이 벽은 여러 인디안 종족들, 뉴 잉글랜드(New England)의 식민지 개척자, 그리고 영국인의 공격으로부터의 방어막으로서 만들어지고 세월을 거쳐 강력해졌다. 1685년 측량가들은 원래의 방책의 선을 따라 월스트리트를 펼쳤다.이 벽은 영국에 의해 1699년 철거되었다.


1840년대 후반까지만 해도 수천마리의 돼지들이 월스트리트 소비 쓰레기(consuming garbage)를 배회하였다. 이것이 초기의 위생 시스템이었다.


18세기 후반에 월스트리트의 기슭에는 거래인들(traders)과 투기꾼들이 모여서 비공식적으로 거래할 수 있는 버튼나무(American sycamore|buttonwood)가 있었다. 1794년에 거래인들은 버튼우드 협약(Buttonwood Agreement)으로 그들의 연합을 공식화하였다. 이것이 뉴욕 증권거래소의 기원이었다.

1889년에 최초의 주식 보고서 Customers' Afternoon Letter는 이 거리의 이름을 본따서 월 스트리트 저널이 되었고, 이제 이 저널은 뉴욕 시에서 출판되는 영향력 있는 국제 일간 경영신문이 되었다.[9] 지금은 USA Today에 이어 두 번째이긴 하지만, 여러 해 동안 이 신문은 미국에서 가장 많은 발행부수를 기록했다.  이 신문은 Dow Jones & Company가 소유하고 있다.





-발취:위키백과



덧글

  • 대공 2011/11/03 18:57 # 답글

    초기엔 그냥 시장이였군요
  • 블로그엑스 2011/11/03 19:40 # 답글

    원래는 영국이 세계화폐에 기본 였었죠, 하지만 영국이 빛을 지고 미국이 독립하면서
    점점 경제가 커지면서 기준통화가 미국으로 넘어 오게 되죠 그러면서 달러가 세계통화가 되고 당연히
    월가 쪽으로 세계돈이 몰리게 되죠
댓글 입력 영역